[건강칼럼] 명절마다 찾아오는 목·허리 통증, 적절한 예방이 중요 > 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도솔커뮤니티

올바른 치료와 환자를 위한 배려! 도솔한방병원이 있습니다.

보도자료

[건강칼럼] 명절마다 찾아오는 목·허리 통증, 적절한 예방이 중요

페이지 정보

조회Hit : 506 작성일Date : 20-12-03 11:52

본문


94a5d173a753b30f689533dce17e74c8_1606963921_3573.jpg
 

올해 추석은 최장 5일 정도 쉴 수 있는 황금 연휴이다. 이제 명절의 의미는 과거와 많이 변했지만, 

아직은 명절에 친적들과 모여 제사를 지내거나 식사를 함께 하는 분위기는 이어지고 있다.

추석에는 자주 만나지 못한 가족과 오랜만에 만나는 시간이 되기도 하지만, 이에 반해 장거리를 운전해야 하는 경우,

버스나 기차를 타고 이동할 시에는 피로와 목이 뻐근함을 느낄 수 있는 시간이 되기도 한다. 또 음식 마련과 손님 맞이 등 과로가 생기기도 한다.

 

이렇듯, 설이나 추석 명절을 항상 따라다니는 말은 명절증후군일 정도로 목과 허리에 통증을 느끼는 이들이 많다

주로 음식과 상차림을 해야 하는 주부들의 경우 오래 앉아서 전을 부치고 잦은 움직임에 목과 허리에 압박이 가해지고, 통증이 발생하는 경우가 많다

또 남자들의 경우 장거리 운전과 제사에 필요한 것 음식과 물건들을 나르다 보면, 허리 통증을 느끼게 되는 경우가 많다

특히 장거리 운행의 경우 피로가 쌓이게 되며 목과 어깨 또한 장시간 긴장 상태에 통증이 발생하게 된다.

 

명절증후군으로 목과 허리의 통증은 단기간 해결되지 않고, 이를 시작으로 좋지 않은 생활습관까지 쌓이게 된다면 디스크를 유발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특히 명절이 지난 후 통증이 일주일 이상 지속된다면, 척추 치료 진단 후 체형 불균형 상태를 검사하고 치료해야 한다.

 

목과 허리 디스크는 미리 알기는 어렵고 통증이 지속된 후에 뒤늦게 알고 치료를 받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일상생활에서 찾아오는 작은 통증에서 디스크가 시작될 수 있으므로 주기적인 스트레칭을 통해 몸을 풀어주는 것이 좋다.

이와 함께 한방수기치료인 추나요법과 침치료, 물리치료 등으로 풀어준다면 디스크를 예방할 수 있다

추나요법은 근육과 인대 마디를 밀고 당겨주며 풀어줄 수 있어, 관절이 움직일 수 있는 범위를 늘려주는 효과가 있다.

 

: 아산 도솔한방병원 조우근 원장

기사원문 : https://www.tfmedia.co.kr/news/article.html?no=92122 


아산점 / 대표. 정유경사업자등록번호. 541-08-01073주소. 충청남도 아산시 문화로 379(모종동 432-1)전화. 1811-1075
평택점 / 대표. 김성호사업자등록번호. 414-05-51891주소. 경기 평택시 비전5로 20-30(비전동 1102-3 2-6층)
Copyright © 2019 dosolhospital.co.kr All rights reserved.
상담요청
개인정보처리방침에 동의합니다. [개인정보처리방침 보기]